Recruit&Customer

언론소개

연휴에도 문 ‘활짝’, 응급약·간편식까지…‘혼추족’ 편의점으로 몰린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MI 댓글 0건 조회 665회 작성일 23-10-05 10:33

본문

< 중략 >


업계에 따르면 국민 2명 중 1명은 올해 추석이 6일간의 긴 연휴임에도 불구, 고향에 가지 않을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조사 전문기관인 피앰아이가 전국 만 20~69세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한 ‘추석 연휴 계획’에 대한 조사 결과 응답자의 48.8%가 ‘고향 방문 예정’이라고 답한 반면 51.2%은 ‘방문 계획 없음’으로 응답했다. ‘고향 방문 예정’ 48.8%는 올 설 대비 1.8% 감소한 수치이다.


‘고향을 방문하지 않겠다’고 답한 응답자들의 연휴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10명 중 3명이 ‘아직 아무 계획이 없다’(33.6%)라고 답했다. 그 다음으로 ‘집에서 게임 OTT나 TV를 즐길 예정이다’가 22.2%로 나타났다. 이어 ‘밀린 집안일’(17.4%), ‘국내 여행’(15.4%). ‘해외 여행’(10.6%) 순으로 나타났다.


< 중략 >

Mov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