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cruit&Customer

언론소개

직장인 10명 중 3명 "저 꼰대 맞아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PMI 댓글 0건 조회 1,028회 작성일 23-07-25 13:44

본문

베이비부머 세대 절반 이상 "꼰대처럼 보일까 조심"

응답자 65%, '상사' 꼰대 맞다


(사진=피앰아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피앰아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효경 인턴 기자 = 직장인 10명 중 3명은 본인을 '꼰대라고 생각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온라인 조사 전문기관 피앰아이가 전국 만 20세~69세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직장 내 세대 간 인식 차이에 대해 조사를 진행한 결과, 전체 응답자 중 27.9%가 스스로를 꼰대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10명 중 3명은 본인을 꼰대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세대별로 세분화해 확인해본 결과 스스로 꼰대라고 생각하는 비율은 ▲베이비부머 세대 26.6% ▲X세대 26.7% ▲밀레니얼 세대 31.6% ▲Z세대 18.6%로 나타났다. 기성세대인 베이비부머 세대가 스스로 꼰대라고 생각하는 비율은 Z세대에 비해 8%p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피앰아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피앰아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직장 내에서 꼰대처럼 보일까봐 말이나 행동을 조심하는 편인지도 물었다.


베이비부머 세대의 경우 응답자의 절반 이상인 53.5%가 말과 행동을 조심한다고 답했으며, 이는 다른 세대에 비해 높은 비율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X세대 46.3% ▲밀레니얼 세대 43.3% ▲Z세대 45.1%가 말과 행동을 조심한다고 답했다.


그렇다면, 직장 내 꼰대는 누구일까?


(사진=피앰아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피앰아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체 응답자의 65.3%가 상사를 1위로 꼽았다. 10명 중 6.5명이 상사가 꼰대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2위는 17.4%의 응답 비율을 보인 '동료'로 확인됐다. 3위는 12.6%의 '부하직원·후배'로 나타났다.


Z세대의 응답 결과만 따로 볼 경우 흥미로운 점을 발견할 수 있다. 베이비부머·X세대·밀레니얼 세대에 비해 '동료'를 꼰대로 선택한 비율이 22.1%로 높게 나타난 것이다. 이에 반해 '상사'를 꼽은 비율은 58.4%로 다른 세대에 비해 낮게 조사됐다.


반면 말과 행동을 조심하는 편인가에 대한 질문에서 그렇지 않다고 응답한 비율은 베이비부머 세대는 4.6%인 반면, Z세대는 거의 3배 이상인 13.3%로 나타났다.


피앰아이 관계자는 "기업의 긍정적 이미지와 건강한 조직 문화가 기업의 큰 경쟁력으로 작용하고 있다"며 "수평적 조직 문화는 MZ세대 구직자들이 매우 중요시 여기는 부분이고, 이에 따라 기업들은 조직 문화 개선과 혁신에 상당한 노력과 투자를 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밝혔다.

Total 1,983건 20 페이지
Mov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