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stomer

언론소개

직장인 3명중 1명은 17일 임시공휴일에 못 쉰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PMI 댓글 0건 조회 3,989회 작성일 20-08-19 10:39

본문

직장인 3명중 1명은 오는 17일 임시공휴일에 쉬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정규직은 휴무 비율이 40%에도 미치지 못했다.

12일 온라인 조사회사 피앰아이(PMI)가 20~60대 직장인 1787명을 상대로 오는 17일 임시공휴일에 관해 조사한 결과를 보면 ‘쉰다’거나 ‘쉴 예정’이라는 응답은 각각 44.6%와 19.5%였다.

직장 규모별로는 대기업 또는 중견기업에 근무하는 직장인은 80% 이상이 쉬거나 쉴 예정이라고 응답했으나, 기업 규모가 작을수록 휴무 비율도 낮아져 10명 미만 기업의 직장인과 소상공인의 휴무 비율은 47.0%였다. 정규직은 쉬거나 쉴 예정이라는 응답이 67.7%인 반면 비정규직은 38.5%였다.

임시공휴일에 쉬지 않는다는 응답자에게 그 이유를 물은 결과 ‘이전에도 임시공휴일에 쉬지 않았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37.5%였다. 다음으로 ‘인원삭감으로 근무인원 부족’(16.8%), ‘업무량 증가’(16.1%) 등의 순이었다.

오는 17일은 대통령령으로 정부가 지정한 공휴일이다. 국가 기관, 지방자치단체의 기관, 공공기관, 학교 등은 의무 적용되지만, 민간 기업은 취업규칙에 따라 자율적으로 휴무 여부를 결정한다. 

Total 1,268건 16 페이지
언론소개 목록
제목
Move Top